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지역 시민단체, '국회 분원 제동' 자유한국당에 반발

최근 자유한국당이 내년 예산안 가운데

혈세 낭비 등을 이유로 선정한 100대 문제

사업에 국회 세종의사당 건설 기본 설계비

10억 원이 포함된 것과 관련해 지역

시민사회단체가 강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지역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충청권 공동대책위원회는 성명을 내고,

"자유한국당이 '반대를 위한 반대'를

거듭하는데다 중앙당과 세종시당이 엇박자까지 내고 있다며 제1야당으로서 국회 세종의사당의 조속한 설립에 협조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심상정 정의당 대표도 국회 분원과

청와대 세종집무실 논의를 다음 국회로

넘기자고 주장하는 등 야당 일각에서 부정적인

움직임이 나타나면서 지역 사회에선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이승섭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