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여름 무더위 본격화..경로당 운영 재개 '고심'

코로나19 사태로 경로당 휴관 권고

방침이 내려졌지만, 본격적인

여름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자치단체들이

경로당을 제한적으로 운영하거나

운영 여부를 고민하고 있습니다.



공주시는 오는 29일부터 코로나19로

운영이 중단됐던 경로당과 마을회관을

재가동해 무더위 쉼터로 활용할 계획으로,

외부인 출입을 통제하고 상시 소독을 하는 등

감염병에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충남 도내 다른 시군 2~3곳도 경로당을

무더위 쉼터로 개방하는 방안을 고민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