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에 국비 209억 확보

충남도가 올해보다 31% 증액된 209억 원의

국비를 확보해 내년에 도내 10개 시·군,

4,300여 곳에 태양광 등 2만2천여 KW의

신재생에너지 시설을 설치합니다.



이 사업은 마을 단위 특정구역 내 주택과

건물·공공시설 등에 태양광, 태양열, 지열,

풍력 등 에너지원 2종 이상의 신재생에너지와

발전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입니다.



충남에서는 공주와 보령·아산 등

10개 시·군이 선정됐고, 역대 최대 규모인

430억여 원을 투입해 화석연료를

신재생에너지로 전환할 방침입니다.
조형찬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