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대전시의회 의장단 구성놓고 갈등 우려

대전시의회가 후반기 의장단 구성을 앞두고

감투싸움이 재현될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지난 2018년 의원총회에서

김종천 의원이 전반기 의장을 맡고

후반기는 권중순 의원이 맡는 식으로

합의 추대할 것으로 알려져 왔으나,

최근 일부에서 이 합의를 부인하면서

의장단과 상임위원장단 구성을 놓고

잡음이 일고 있습니다.



대전시의회는 전체 22명 의원 가운데

21명이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최근 조승래 더불어민주당 시당위원장이

원만한 합의를 통한 원 구성을 당부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