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마스크 업체 가족 4명 추가 감염..60만 장 폐기

직원 8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대전의 한 마스크 제조업체 집단감염이

가족 간 연쇄감염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대전에선 이 마스크 제조업체 확진자 가족

4명이 연쇄 감염돼 관련 확진자가 12명으로

늘었습니다.



업체 측은 제품에선 바이러스가 검출되지

않았지만 지난 8일 이후 생산해 보관하고

있던 마스크 60만 장을 자진 폐기하기로

했습니다.



또 용산과 익산을 오가는 무궁화호에

파견 근무를 나갔던 한국철도공사 코레일

직원과 가족 2명이 추가 확진돼 코레일

대전 본사가 폐쇄됐습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