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서산오토밸리 산폐장 갈등 일단락…지자체-주민 4개

서산시 오토밸리 산업단지 산업폐기물 매립장 영업 범위 제한 여부를 둘러싼 지역주민과

지방자치단체 간 갈등이 봉합 국면에

들어갔습니다.



충남도에 따르면 도와 서산시, 주민 대표는

서산산폐장 조성과 관련해 인허가 과정 등

행정 처리에 대한 감사를 실시하고 사업자와의

협의를 통해 공공 운영 방안을 적극

모색하기로 하는 등 4가지 사항에

합의했습니다.



또 도와 서산시, 주민 대표, 전문가가

참여하는 `민관협의체`를 조속히 구성하기로

했으며 이를 계기로 한석화 서산산폐장

반대위원장의 단식도 중단됐습니다.
최기웅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