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규암성결교회 신도 1명 확진..아산서도 확진

사실상 소규모 집단감염이 시작된

부여 규암성결교회에서 확진 환자가

또 발생했습니다.



충남도에 따르면 성결교회 신도인

21살 여성이 추가 확진됐으며,

이 여성은 무더기 감염경로로 추정되는

지난달 22일 예배에는 참석하지 않았지만

이 여성의 어머니이자 신도인

50살 여성이 그제 확진판정을 받았습니다.



이로써 교회 신도 가운데 확진환자는

모두 8명으로 늘었으며, 보건당국은

지난달 22일 예배에 참석하지 않은

나머지 모든 신도에 대한

검사도 진행할 방침입니다.



또 평택 미군기지에서 일하며 아산시 둔포면에

거주하는 40대 미국인 남성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는데, 지난달 22일 평택

확진환자와 식사를 같이 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최기웅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