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양승조 "KTX 세종역 필요…오송·공주역 활성화 전제"

양승조 충남지사가 KTX 세종역 신설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밝혔습니다.



공직자 대상 특강을 위해 세종시청을 찾은

양 지사는 "ITX·KTX 세종역은 국가적 차원에서 보면 필요한 사업"이라고 생각한다며,

"다만 오송역과 공주역 활성화를 위한 방안이 전제돼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수도권에 전체 절반이 넘는 인구가

집중되면서 생기는 불균형 문제를 해결하지

않으면 지속 가능한 발전을 담보하기 어렵다며, 국회의사당과 청와대도 세종시로 내려와

실질적인 행정수도로 발전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