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김정섭 공주시장 "백제문화제 격년제 수용 불가피한 선택"

김정섭 공주시장은

백제문화제를 공주시와 부여군이 격년제로

개최하기로 한 것에 대해 "대승적 차원에서

불가피한 선택이었다"고 말했습니다.



김 시장은 정례브리핑에서

"백제문화제 격년 개최에 찬성하지

않지만 충남도·공주시·부여군이 함께

축제를 만들지 않으면 의미가 없고 더

뻗어 나갈 수도 없다"며 격년제 개최 수용

이유를 밝혔습니다.



공주시와 부여군은 최근

2022년 백제문화제부터 짝수 해는 부여에서,

홀수 해는 공주에서 각각 축제를 개최하기로

합의한 바 있습니다.
최기웅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