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충남도, 우기 대비 지방하천 유지 관리 '박차'

지난해 기록적인 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충남도가 우기에 대비해

지방하천 유지와 관리에 나섭니다.



도는 우선 도내 491개 지방하천 중

정비가 시급한 75개 하천 바닥에 쌓여 있는

토사 52만 ㎡ 등을 제거해 호우 시

범람을 막고, 제거한 토사는 품질 시험을 거쳐 저지대 농경지 등에 활용해

재해 예방 효과를 높일 방침입니다.



또, 비좁은 하천 폭을 확장하는 등

재해 요인을 근본 해소하는 개선복구사업

대상 7지구는 상반기 중 착공해

내년 준공할 계획입니다.
조형찬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