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코로나로 양극화 심화..대전 고용률·기초수급자↑

지난해 코로나19 확산에도

대전지역 일부 경제 지표가 개선됐지만

사회 양극화는 심화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해 하반기 시정 주요통계를 보면,

연평균 고용률은 60.7%로 지난해보다

0.9%p 상승해 7개 특·광역시 가운데

인천에 이어 두 번째로 높게 나타났지만

기초생활수급자도 12.6%나 늘었습니다.



또, 야외 활동이 줄어들면서

대중교통 이용객은 30% 이상 급감했고

교통사고는 13% 줄었으며, 미세먼지 농도

역시 20% 이상 감소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