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대전국세청, 집중호우 피해 주민에 세정 지원

대전지방국세청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납세자에게 납부 기한을 연장해주는 등

세정지원에 나섭니다.



국세청은 종합소득세와 법인세 등

각종 세금 납부 기한을 최대 9개월 연장하고, 체납 처분의 집행도 길게는 1년까지

유예하기로 했습니다.



지원 대상은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천안과 아산 시민이고, 그 외 지역

거주자도 납세유예를 신청할 수 있으며,

유흥업과 고소득 전문직종,

부동산임대업 종사자 등은 제외됩니다.
이승섭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