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학교 비정규직 파업 이틀째 148곳 급식 중단

학교 비정규직 연대회의 전국 총파업 이틀째인 오늘, '대전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도

시교육청 앞에서 파업투쟁 승리대회를 열고

임금 인상과 비정규직 차별을 철폐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이번 파업으로 대전과 세종, 충남 지역 학교 148곳의 급식이 중단된 가운데 대전은

8.6%인 23곳, 세종은 55.8%인 72곳,

충남은 7.1%인 53곳이 급식을 중단했습니다.



이들 급식 중단 학교들은 도시락이나 빵,

우유로 대체 급식을 하거나 학생들에게

도시락을 지참하게 했으며 초등 돌봄교실과

유치원 방과후 과정은 현직 교원으로 대체

운영됐습니다.
조명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