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대전 온통세일로 소상공인 매출 증가

대전시가 11월 한 달 동안

추진하고 있는 온통세일이 소비 증진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전시가 지난 15일까지 2주간

지역 소상공인 매출액을 분석한 결과

온통세일 전보다 매출이 13% 늘었고

코로나19가 없었던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도 0.44% 증가한 것으로 집계했습니다.



코리아세일페스타 기간 동안

지역화폐 온통대전을 사용하면 50만 원까지

최대 20%가 캐시백으로 지급됐습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