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사무장병원 의혹' 대전 대형병원 463억 원 환수 통보

이른바 '사무장병원' 의혹으로 검찰 수사를

받는 대전의 한 대형병원에 대해

국민건강보험공단 대전충청본부가 환수 절차에 나선 가운데 환수 금액이 463억 원대로

급증했습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 대전충청본부는

해당 병원에 지급된 진료비 등 요양급여비용 221억 원을 의료법 위반에 따른 부당이득으로 환수하겠다고 통보한 데 이어 242억 원을

추가 환수하겠다고 예고했습니다.



공단 측은 병원 측의 의견을 받은 뒤

환수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며 앞서 해당

병원에 대해 진료비 지급도 보류한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김윤미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