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국민안심병원 대전·충남 8곳 지정

코로나19 감염 우려 없이 일반 환자가

진료받을 수 있는 국민안심병원으로

대전과 충남에서 모두 8곳이 지정됐습니다.



대전은 가톨릭대 대전성모병원과

을지대병원, 유성선병원과 대전선병원,

대전한국병원 5곳이며, 충남은 천안충무병원과 서산중앙병원, 논산 백제병원 등 3곳입니다.



국민안심병원은 코로나19 감염을 걱정하는

일반 국민을 위한 병원으로, 비호흡기질환과

분리된 호흡기질환 전용 진료 구역을 운영해

병원 내 감염 가능성을 차단합니다.

이승섭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