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대전 예술인 21.8% "창작활동 대가 못 받았다"

대전지역 예술인 다섯 명 중 한 명 이상이

창작활동 대가를 받지 못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전세종연구원이 지역 예술인 545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21.8%가 창작활동

대가를 못 받은 적이 있다고 답했습니다.



또 22.5%는 부당한 수익 배분을 경험했으며

제대로 된 계약을 체결하는 경우도 절반에

미치는 못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조사를 맡았던 한상헌 연구위원은 "대전지역

문화예술 생태계가 수도권보다 매우 취약한

실정이라며 예술인 자립을 위한 생활 안전망을 구축해야 한다"고 제언했습니다.
최기웅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