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최신 뉴스

7월부터 국립자연휴양림, 객실 야영시설 사용료 인상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가

오는 7월 15일부터 국립자연휴양림 객실과

야영시설 사용료의 평균 10% 인상을

예고했습니다.



성수기와 주말 요금을 기준으로

10~11인실 산림문화휴양관은 만천 원 증가한

17만5천 원, 100㎡ 캠핑카 야영장은

2천 원 증가한 3만3천 원이며

9인실 이하 산림문화휴양관과 야영데스크 등은

이번 인상에서 제외됐습니다.

(사진=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


안준철
뉴스를 만들 때도 '세상은 저절로 좋아지지 않는다'는 E. Hobsbawm의 글을 종종 떠올립니다. 더 좋은 세상을 만드는데 보탬이 되는 대전MBC 뉴스가 되도록 늘 갈고 다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