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코로나19 성금, 임대료 인하, 헌혈 등 릴레이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과

소외계층을 돕기 위한 기부 등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NH농협은행은 코로나19 특별출연금

7억 원을 대전시에 기탁했고,

대전시는 이 출연금을 대전신용보증재단을

통해 소상공인에게 긴급 경영안정자금으로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건양대병원은 입점 업체를 대상으로

앞으로 3개월 동안 임대료를 30% 낮춰

받기로 했습니다.



지역 내 혈액 보유량이 크게 부족한 가운데

대전MBC노사는 사옥에서 단체헌혈 캠페인을

벌였습니다.



한편 단체 헌혈에 동참하려는 사업장이나

단체는 대한적십자사 혈액원에 연락하면

헌혈 버스가 직접 현장을 방문합니다.
최기웅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