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최신 뉴스

강풍 피해 잇따라

보령과 서천 등 충남 서해안 6개 시군에

밤사이 강풍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어젯밤 9시 20분쯤

서천군 장항읍의 한 도로에 가로수가 쓰러져

교통사고 위험이 있다는 신고가 접수돼

소방당국이 긴급 안전 조치에 나서는 등

크고 작은 강풍 피해가 잇따라 발생했습니다.



다행히 인명피해가 난 큰 사고는 없었으며

각 지자체는 비가 그치는대로

피해 복구에 나설 예정입니다.
조명아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