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한화 이글스, 전력 보강 활발..새 주장 이용규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정민철 단장 부임 이후 적극적인 행보로

전력 보강에 나서고 있습니다.



한화 이글스는 2차 드래프트에서

두산 외야수 정진호와 KT 포수 이해창을

지명했고, 롯데와의 트레이드로

선발투수 장시환을 데려온 데 이어

SK에서 방출된 거포 1루수 최승준을

영입하는 등 약점으로 꼽힌 포지션에

즉시 전력감으로 꼽히는 선수들을 채웠습니다.



또, FA 자격을 얻은 마무리 투수 정우람을

잔류시킨 한화는 김태균과 이성열, 윤규진과도

FA 협상 중인 가운데 선수단은 새 주장으로

외야수 이용규를 선임했습니다.
이승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