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대전변호사회 법관평가 "나아졌지만 고압적태도 여전"

대전과 충남 지역 변호사들의

지역 판사들에 대한 평가가 지난해보다

조금 더 나아졌지만 고압적인 태도가

여전하다는 지적도 나왔습니다.



대전지방변호사회는 변호사 190명이

판사 187명의 언행이나 재판 진행 과정 등

10개 항목에 대해 평가한 결과

지난해보다 2.22점 높은 평균 84.52점이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변호사회는 판사들이 대체로

당사자 의견을 경청하고 재판 과정에서

품위를 지켰지만, 일부는 긴장해 말을

잘 듣지 못한 피고인을 상대로 화를 내거나,

변호인에게 모욕적인 발언을 하기도 했다고

꼬집었습니다.
김광연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