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천안서 개가 송아지 공격 5마리 죽어

최근 천안시 성환읍 일대에서

대형 떠돌이 개로 추정되는 개들이

송아지들을 잇달아 물어 죽이고 달아나

농장주들이 불안에 떨고 있습니다.



천안서북경찰서에는

지난달 25일 성환읍의 한 젖소농가에서

개에 물려 젖소 2마리가 죽었다는 신고에 이어

지난 11일과 12일에도 다른 농장에서

젖소 송아지 3마리가 공격당해 폐사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 개들이 떠돌이 개인지 여부는

아직 확인할 수 없다며 만약 가정에서 기르던 개가 피해를 줬다면 주인에게 재물손괴 혐의

여부 적용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김윤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