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전봇대 기울어져 6시간 정전 식당 화재

대전시 어은동에서 3층짜리 건물을 철거하다

벽체가 쏟아져 내리면서 전선을 건드려

인근 전봇대가 기울어졌습니다.



사고가 나자 한국전력은

전선이 끊길 우려가 있어 전봇대를 교체했고, 이 과정에서 인근 상가와 가정집

50여 가구의 전기 공급이 어제(19) 낮

2시 40분부터 밤 8시 반까지 6시간가량

중단됐습니다.



또 오늘(20) 낮 12시쯤 보령시 성주면의

한 음식점에서 큰 불이 났습니다.



화재로 식당 손님 3명이 긴급 대피한 가운데

불은 음식점과 샌드위치 패널 건물 1동을 태워

소방서 추산 8,300만 원의 재산피해를 낸 뒤

1시간 만에 꺼졌습니다.
김윤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