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사회복무요원의 양심고백..지자체가 나섰다면/리포트

◀앵커▶ 

지난 7월, 대전 MBC가 보도로 촉발된

대전 모 장애인 시설의 폭행과 불법 모금

의혹과 관련해 관계자들이 기소돼

현재 재판이 진행중입니다.



그런데 당시 장애인시설에서 근무했던

사회복무요원이 불법 모금과 관련해 구청에

제보했지만 묵살됐다는 증언이 나왔습니다.

,

김태욱 기자의 단독 취재입니다.


◀리포트▶ 


지난 7월, 대전 유성구의 한 장애인 시설 대표 이 모씨의 전기충격기 학대와 불법 모금

의혹과 관련해 관계자들은 기소돼 재판이

진행중입니다.



하지만 피해자 가족들은 시설 대표와 원장 등이

여전히 폭행과 학대 혐의 등을 인정하지

않는다며 분노하고 있습니다.



[피해 장애인 어머니]  
"똑같이 하고 싶어요 똑같이. 자기가 어찌 됐든 죄를 지었으니까 구속이 된 게 맞잖아요. 그런데 어떻게 (법원에서) 방청객을, 사람들을, 우리를 쳐다볼 수 있냐고 고개를 뻣뻣이 들고"



이와 관련해 또다른 증언도 나왔습니다.



당시 사회복무요원으로 일했던 A 씨는,

시설 대표와 원장 등이 장애인들을 제어하기

위해 물리력을 행사하라고 지시했고, 실제로

대표 이 씨가 전기충격기를 사용하는 것까지

목격했다고 말합니다.



[사회복무요원 A씨]   
"소파 있는 데서 장애인 친구 엉덩이에다가

무언가를 대고, 애가 펄쩍 뛰어오르면서 도망가는 모습을 제가 그걸 봤어요."



또 불법 모금 의혹과 관련해 전국의 학교를

돌며 진행한 모금활동이 자신이 해야하는

업무가 맞는지 유성구청에 제보한 적이 있다며

해당 기관이 사건을 이미 인지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합니다.



[사회복무요원 A씨]   
"(2017년에)사회복무요원의 고충도 듣고 그런 행사가 있었는데, 그런 행사에서 분명히 저희 3명이 이거(불법모금)는 해야 할 업무가 맞냐 이런 식으로 여러 가지 이야기를 전달했었는데"



이와 관련해 유성구 관계자는 사회복무요원을

만난 적이 없고, 시설 모금 관련 민원내용이

접수된 사실도 없다고 해명했습니다.



[장규환 /유성구 복지정책과장]  
"이첩된 사항도 없고, 얘기 들은 적도 없다 하니까요 그 당시 담당자가."



하지만 지난 2017년 10월, 유성구청에서

사회복지시설에 근무하는 사회복무요원들의

근무상황을 점검하는 실태 조사가 실제로

진행됐던 것으로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지자체가 해당 시설에 대한 적극적인 조사에

나섰다면, 막을 수도 있었던 사건은

아니었을지 한 장애인 시설에서 발생한 의혹과

그 실체에 대한 궁금증은 갈수록 커지고

있습니다.



MBC뉴스 김태욱입니다.
김태욱


< 코로나19 예방수칙('심각' 단계 전환에 따라 개정) > 

일반국민  

1. 흐르는 물에 비누로 손을 꼼꼼하게 씻으세요. 

2. 기침이나 재채기할 때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리세요.

3. 씻지 않은 손으로 눈·코·입을 만지지 마십시오.

4. 의료기관 방문 시 마스크를 착용하세요.

5. 사람 많은 곳에 방문을 자제하여 주세요.

6. 발열, 호흡기증상(기침이나 목아픔 등)이 있는 사람과 접촉을 피하세요.

고위험군 : 임신부, 65세 이상, 만성질환자(당뇨병, 심부전, 만성호흡기 질환(천식, 만성폐쇄성질환), 신부전, 암환자 등) 

1. 많은 사람이 모이는 장소에 가지 마십시오. 

2. 불가피하게 의료기관 방문이나 외출시에는 마스크를 착용하십시오.

유증상자 : 발열이나 호흡기증상(기침이나 목아픔 등)이 나타난 사람 

1. 등교나 출근을 하지 마시고 외출을 자제해 주십시오.  

2. 집에서 충분히 휴식을 취하시고 3-4일 경과를 관찰하여 주십시오.

3. 38도 이상 고열이 지속되거나 증상이 심해지면 ① 콜센터(☎1339, ☎지역번호+120), 보건소로 문의하거나 ② 선별진료소를 우선 방문하여 진료를 받으세요.

4. 의료기관 방문시 자기 차량을 이용하고 마스크를 착용하십시오.

5. 진료 의료진에게 해외 여행력 및 호흡기 증상자와 접촉 여부를 알려주세요.

국내 코로나19 유행지역 

1. 외출 및 타지역 방문을 자제하여 주십시오. 

2. 격리자는 의료인, 방역당국의 지시를 철저히 따라 주십시오.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