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금강유역환경청, 자취 감췄던 금개구리 복원 성공

금강유역환경청이 태안군 두웅습지에서

멸종위기야생생물 2급 금개구리

3천 5백여 마리를 복원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금개구리는 등 위에 금빛 두 줄 무늬가

특징인 우리나라 고유종으로 황소개구리와

가물치 등 상위포식자들이 많아지자

10년 전쯤 자취를 감췄습니다.



금강유역환경청은 지난 2년간

130마리의 금개구리를 두웅습지에 풀어준 뒤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복원에 성공했다며,

양서류 성체를 환경에 적응시켜 복원해낸 건

이번이 처음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윤웅성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