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맥줏집·PC방 등 지역 내 연쇄감염 확산

대전 맥줏집과 세종 PC방, 공주 요양병원 등을

중심으로 한 지역사회 연쇄 감염 확산세가

진정되지 않고 있습니다.



대전에서는 지난달 23일 대전 관평동

맥줏집을 다녀간 실험장비 제조업체 직원

2명 등 4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관련 누적 확진자는 모두 28명으로 늘었습니다.



세종에서는 집단감염이 발생한 PC방 관련

확진자의 아버지 1명이 추가 확진됐고,

공주 요양병원 관련 90대 1명도 확진돼

관련 확진자 수는 52명으로 늘었습니다.



당진에서는 신성대 학생 2명이 확진돼

학교 시설 3개 동이 폐쇄됐고, 서산에서도

주점 관련 확진자 2명이 추가됐습니다.
김태욱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