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마늘, 양파값 30~40%↓..충남도 등 소비 촉진 운동

충남도와 농협이

급락하는 마늘과 양파 값 안정을 위해

오는 10월 말까지 소비 촉진 운동에 나섭니다.



이달 1일 기준 서울 가락시장

깐 마늘 가격은 kg당 4,625원으로

지난해 같은 시기보다 30% 이상 떨어졌고

양파도 40% 이상 하락했습니다.



도는 농협과 함께 오는 8일까지

직원 등을 대상으로 마늘과 양파, 감자

팔아주기 운동과 특판 행사를 추진합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