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법동 아파트 천7백여 세대 정전.. 저수탱크 누수 원인

어제(18) 오후 3시쯤 대전시 법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발생한 정전 사태는

7시간여 만인 어젯밤 10시 20분쯤

복구되면서 종료됐습니다.



이번 정전으로

천 7백여 가구에 전원 공급이 끊겼고

자택에서 인공호흡기 치료를 받던 20대 남성이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주민 3명이 승강기에

갇혔다 구조됐습니다.



아파트 관리사무소와 한전, 대전 도시공사는

저수탱크에서 넘친 물이 옆 변전실로

흘러들어 가면서 정전이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태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