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현대오일뱅크 2조 8900억 들여 공장 신설

현대오일뱅크가 충남도·서산시와

투자협약을 맺고 2조8천900억 원을 들여

서산시 대산 첨단화학단지에 석유화학

생산 공장을 확장합니다.



현대오일뱅크는 자회사인 현대케미칼을 통해

현대 대죽 1산업단지 67만여 ㎡ 부지에

정유 부산물 기반 석유 화학공장을 신설하고,

2산업단지에는 공유수면을 추가 매립해

산업단지 터를 새로 조성할 계획입니다.



충남도는 이번 투자로 연간 1조 5천억 원의

생산효과와 천 명의 고용 창출 효과를

기대했습니다.
조형찬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