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대전 동구 한 아파트 '운영비 횡령' 수사 착수

대전의 한 아파트 운영비 중 수억원이

사라져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대전 동부경찰서와 동구청에 따르면

지난 4~5월 동구 한 아파트 입주민이

"누군가 아파트 운영비를 유용한 것 같다"며

경찰과 자치구에 고발했습니다.


동구는 2009년 이후 이 아파트 회계 명세

등을 감사해 2억9천만원이 비는 것을

확인했으며 경찰은 관리사무소 전 직원이

공금을 일부 횡령한 사실을 인정한 점을

토대로 경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최기웅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