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세종시, 가족 모임 자제 호소..5인 이상 금지 계속

최근 가족·지인 간

코로나19 감염이 잇따르자

세종시가 가족 행사나 모임 자제를

호소하고 나섰습니다.



세종시에선 지난달(2) 가족 모임을 한

친인척 12명 가운데 5명과 확진자의

직장동료 1명 등 모두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시는 현재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인 나머지 가족 가운데도

추가 확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세종에선 앞서 1월에도 가족 모임을

중심으로 모두 11명이 확진됐습니다.



한편 지역에선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가

연장돼, 오는 14일까지 5명 이상 사적 모임

금지가 유지됩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