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대전시 해외입국자 코로나19 관리 '민간 용역'

대전시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이달부터 해외 입국자 관리를

민간 용역에 맡기기로 했습니다.



또 격리시설 이용료도 수익자 비용 부담

원칙에 따라 내·외국인 구분 없이

하루 10만 원으로 인상합니다.



대전시는 해외 입국자 관리에

공무원을 투입하고 매달 3억 원 가량을

집행하고 있지만 사태 장기화에 따라

관리 방식을 변경하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문은선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