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대전시, 'A형 간염 주범 조개젓' 판매업소 특별 점검

최근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 결과 A형간염

유행 원인이 조개젓으로 추정된 것과 관련해

대전시가 젓갈 전문 판매업소에 대한

특별 점검에 나섰습니다.



대전시는

다음 달 8일까지 젓갈전문 판매업소와

전통시장 등 26곳을 대상으로 안전성이

입증되지 않은 조개젓 판매 여부를 집중

점검하고, 생젓갈류도 부적합 판정 시

즉시 압류·폐기하고 행정처분할 방침입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국내 조개젓 제품

136건을 검사한 결과, 44건에서 A형간염

바이러스 유전자가 검출됐고, 원산지는

국산이 30건, 중국산이 14건이었다고 발표한

바 있습니다.
조형찬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