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밤사이 대전서 실화·부주의 화재 잇따라..경찰 수사

대전에서 실수나 부주의로 추정되는 화재가

잇따랐습니다.



어제 저녁 6시 40분쯤 대전시 서구

관저동의 한 공원에서 나뭇잎을 소각하다가

불이 나 정자 한 동을 태워 소방서 추산

3천만 원의 재산피해를 낸 뒤 30분 만에

꺼졌습니다.



밤 8시 10분쯤에는 대전시 유성구 학하동의

한 업체 하치장에서 담뱃불이 원인으로

추정되는 불이 나 소방서 추산 570만 원의

재산피해를 낸 뒤 1시간 10분 만에 꺼졌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주변 CCTV 등을 분석해

화재 원인을 제공한 사람의 신원 파악에

나섰습니다.
이승섭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