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공동주택 라돈 실태조사…겨울철 실내농도 증가

국립환경과학원이

내일(18)부터 다음 달 중순까지

충남도내 아파트 147곳을 대상으로

공동주택 라돈 실태조사를 벌입니다.



폐암 발병의 주요 원인으로 추정되는 라돈은

사계절 중 겨울에 실내 농도가 증가하는 경향을 보이는데 지난 2017년과 2018년 겨울철 기간

전국 7,241가구를 대상으로 한 공동주택

라돈조사에서는 실내 평균 농도가 1㎥ 당 72.4Bq로 나타났습니다.



또 공동주택의 실내 라돈 권고기준 200㏃을

초과한 가구는 전체 가구의 5.6%인 403가구로,

지역별 초과율은 대전이 13.4%, 세종 3.3%,

충남 10.3%로 집계됐습니다.
안준철
뉴스를 만들 때도 '세상은 저절로 좋아지지 않는다'는 E. Hobsbawm의 글을 종종 떠올립니다. 더 좋은 세상을 만드는데 보탬이 되는 대전MBC 뉴스가 되도록 늘 갈고 다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