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시민단체 "코레일·시설공단·SR 통합" 촉구 기자회견

대전 지역 시민단체로 구성된

사회공공성강화 민영화저지 대전공동행동은

오늘 대전역 동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코레일과 철도시설공단, 수서고속철 운영사인

SR의 통합을 촉구했습니다.



대전공동행동은 지난해 강릉선 KTX 탈선 등의

잇단 철도 사고는 시설과 운영의 분리에서

나타난 구조적인 문제라며 철도 통합만이

안전과 공공성을 확보할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승섭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