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대전지검, 도안지구 승인 의혹 관련 대전시 압수수색

대전 도안지구 사업 승인과 관련해

대전지검이 오늘(16) 오후부터

대전시청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습니다.



검찰은 도시계획과 관련 부서 공무원 A씨가

가지고 있던 서류 등을 확보하고, 컴퓨터와

이동식 저장장치에 남아 있는 정보에 대해

디지털 포렌식 방법으로 증거를

확보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또, 해당 공무원 자택 등에 대해서도

압수수색을 통한 자료 확보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으며 검찰은 구체적인 피의사실 등에

대해서는 공개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김윤미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