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최신 뉴스

피파 U-20 월드컵 준우승 주역 김세윤 이지솔 선수를 만나다

20세 이하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거둔

대표팀의 주역인 대전 시티즌의 이지솔,

김세윤 선수가 금의 환향했습니다.


두 선수는 대전 시민의 큰 성원에 감사한다며

대전 시티즌을 향한 응원도 당부했습니다.


안준철
뉴스를 만들 때도 '세상은 저절로 좋아지지 않는다'는 E. Hobsbawm의 글을 종종 떠올립니다. 더 좋은 세상을 만드는데 보탬이 되는 대전MBC 뉴스가 되도록 늘 갈고 다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