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최신 뉴스

정의당 "세종시 22개 아파트 라돈검출석재 사용"

세종시의 22개 아파트 단지에서 라돈을

기준치 이상 함유한 석재를 사용해 입주민들이

라돈 위험에 무방비로 노출돼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정의당 세종시당은 오늘(15) 세종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5년간 사용 승인된

아파트의 석재 중 라돈이 기준치인 148베크럴

이상 검출된 석재를 사용한 아파트가

조사대상 60곳 중 36%인 22곳에 달했습니다.



정의당은 석재 뿐 아니라 콘크리트에서도

라돈이 검출되고 있다며, 세종시가 표본조사를 통해 라돈검출 현황을 우선 파악하고,

라돈 검출 석재 교체와 라돈 저감 페인트

처리 등 '라돈 저감 실내공기질 관리대책'을

추진해야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조형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