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최신 뉴스

태풍 '링링'으로 7명 사상…농작물 피해 4300ha 넘어

지난 주말 전국을 강타한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인한 대전·세종·충남 피해가

사상자 7명에, 농작물 피해 규모가 4300ha를

넘었습니다.



충남의 농작물 피해는 오전 9시 현재

도복 2181ha와 낙과 2004ha 등

13개 시군에 걸쳐 4501농가 4323ha로

집계됐습니다.




또 어선 8척이 침몰 또는 파손됐고,

축산시설도 25동 만4천여 ㎡가 태풍 피해를

입었으며 주택 214건, 학교 시설 71건,

문화재 16건에서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충남도는 오늘까지 태풍 피해 규모를

국가재난관리정보시스템에 입력하고

관계기관과 응급 복구에 주력할 방침입니다.

안준철
뉴스를 만들 때도 '세상은 저절로 좋아지지 않는다'는 E. Hobsbawm의 글을 종종 떠올립니다. 더 좋은 세상을 만드는데 보탬이 되는 대전MBC 뉴스가 되도록 늘 갈고 다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