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최신 뉴스

충남도의회, 현대제철·한화토탈 관리 문제 연일 질타

충남도의회가 한화토탈의 화학사고와

현대제철 대기오염물질 무단 배출 등

환경문제를 놓고 연일 행정부를 질타했습니다.



도의회 홍기후 의원은 정례회 도정질문에서

현대제철의 시안화수소 불법 배출 등을

언급하며 충남은 화력발전소와 철강,

석유화학공장 등으로 인해 전국에서

가장 많은 대기오염물질이 배출되고 있지만,

충남도의 사업장 관리·감독은 부실하다고

비판했습니다.



홍 의원은 또, 믿을 수 있는 기관을 통한

정기적인 대기오염물질 측정과 점검,

주민감시센터 활성화 등 시스템 개선이

시급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장승재 의원도 한화토탈 유증기

유출 사고 당시 충남도의 미흡한 대응을

질타했고, 양승조 지사는 대산공단 전담

기구 설치 등 대책 마련을 약속했습니다.
문은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