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유통기한 6개월 넘긴 떡재료‥대전 특사경 적발

대전시 특별사법경찰이 개학 철을 맞아

학교주변 기호식품과 청소년 유해업소

위생실태를 단속한 결과

유통기한이 6개월 지난 냉동 모시떡과

팥 앙금 등을 떡 제조에 쓰는 등 식품위생법을 위반한 6개 업체를 적발했습니다.



대전특사경은 또 청소년 관람불가인

유해 만화책들을 '청소년 유해' 표시 없이

진열해 대여한 학교 인근의 카페 등

업소 3곳도 청소년보호법위반 혐의로

적발했습니다.

(사진 제공=대전시)



조명아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