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사건사고]

다음은 밤사이 들어온 사건사고 소식입니다.



어제(18) 오후 3시쯤

대전시 법동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발생한

정전으로 천7백여 가구에 전원 공급이 끊겼다가

7시간여 만인 어젯밤 10시 20분쯤

복구됐습니다.



이 사고로 자택에서 인공호흡기 치료를 받던

20대 남성이 병원으로 옮겨졌고,

승강기에 갇힌 주민 3명이 119에 구조됐습니다.



아파트 관리사무소와 한전 측은 저수탱크의

기계적 결함으로 물이 넘치면서 정전이 났다며,

전기실의 배수 작업이 더뎌 복구에 시간이 다소

걸렸다고 전했습니다.

김광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