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KAIST, 코로나19 중증 환자 '사이토카인 폭풍' 규명

KAIST 신의철, 정인경 교수를 비롯한

공동 연구팀이 코로나19 중증 환자에게

나타나는 과잉 염증반응인

이른바 '사이토카인 폭풍'의 원인을 규명한

연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연구팀은 면역 물질의 일종인 사이토카인

가운데 한 종류인 인터페론이

코로나19 환자에게 과도한 염증을 일으키는

주요 원인이라며, 이를 표적으로 하는 새로운

치료 방법을 고려할 수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이번 연구가

중증 단계로의 전이를 예방하거나 치료제를

개발하는 데 활용할 수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이승섭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