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천안에서 부녀가 숨진 채 발견..범죄 혐의점 없어

오늘(28) 오전 9시쯤 천안시 두정동의

한 다세대 주택에서 45살 A 씨와

초등학생 딸이 숨져 있는 것을

A 씨의 아내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경찰은 외부에서 침입한 흔적이 없는 점 등으로

미뤄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며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망 경위를 밝힐 계획입니다.
이승섭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