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천안 예비후보들 "천안도 특별재난지역 지정해야"

대구와 경북 일부 지역이

코로나19 사태로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된 가운데 천안지역 총선 예비후보들이

잇따라 특별재난지역 지정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미래통합당 천안병 이창수 후보는

입장문을 내고 "천안지역에서 확진환자가

급증하면서 소상공인이 벼랑 끝에

몰리고 있다며 천안도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선포해 달라"고 주장했습니다.



천안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한태선 후보도 "대구·경북을 제외한 단일

기초 지자체 가운데 천안이 확진 환자가 가장 많다"며 특별재난지역 추가 지정을

촉구했습니다.
김윤미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