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로그인
최신 뉴스

충청권 고속도로 추석 당일에 가장 혼잡 예상

나흘간의 추석 연휴 가운데 추석 당일인 모레,
성묘와 귀성·귀경 행렬이 겹치면서
충청권 고속도로의 극심한 정체가 예상됩니다.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는
모레 충청권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차량이
약 90만 대로 가장 많겠고, 본격적인 귀성길이
시작되는 오늘과 내일도 각각 60만 대 넘는
차량이 이동해 지난해 추석 교통량보다
10% 이상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귀성길은 오늘 오전부터 내일 저녁까지,
귀경길은 모레와 오는 14일까지
혼잡할 것으로 예상되며,
도로공사는 임시 갓길 차로제를 시행하고,
버스 전용차로제를 확대 운영해
원활한 소통을 도울 계획입니다.
이승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