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투데이

천안시 수해복구비 1천11억원 확정…내년 우기 전까지

지난 달 초 내린 집중호우로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천안시

수해 복구비가 1천 11억원으로 확정됐습니다.



천안시는 최근 정부에서 하천과 도로 유실 등

직접적인 피해지원비 238억원,

하천 정비사업 등의 개선복구금액 616억 원 등

모두 1천 11억원의 예산이 확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즉시 복구 사업에 착수해

내년 장마철 이전까지 원상복구를

마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고병권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