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아산 현대차 공장서 흰가루 유출..농민 피해 호소

현대자동차 아산공장에서 지난 30일

설비 고장으로 흰 가루가 대량 유출돼

인근 농민들이 농작물 피해를 주장하는

등 갈등을 빚고 있습니다.



아산시 인주면 주민 20여 명은

지난 30일 새벽 6시쯤

현대차 아산공장에서 수분흡수제로 쓰는

알루미늄 규사 성분의 흰 가루가 날아와

수확을 앞둔 벼와 들깨, 콩 등

2만 6천여 제곱미터 규모의 농작물이

피해를 입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현대자동차 측은 설비 센서 고장으로

가루가 유출됐지만, 인체에는 무해하다는

입장이며 현재 보상을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윤미



▶대전MBC 코로나19 상황판